어제(2월 21일),충북 음성군 감곡면 감곡교회 현관문 기둥.
길고양이 한 마리가 현관문 왼쪽 기둥 앞에서 노곤하게 앉아 햇볓을 쬐다가,종종 기둥에 관심을 보이곤 하고 있더군요.
처음엔 그 고양이를 보고 다가갔는데 고양이는 피해 버리고,그 고양이가 앉아있던 쇠기둥에서 이상한 소리가 났습니다.
뭔가 싶어 기둥에 난 작은 구멍으로 들여다보니,박새 한 마리가 기둥 안에 갖혀있는 겁니다! 문 위쪽으로 들어갔는지...어쩌다...
길고양이는 그 박새 때문에 기둥에 관심을 보인 것 같더군요.

설상가상으로 그 당시 교회에는 아무도 없었습니다...아이들을 데리고 눈썰매장에 갔다고 하더라구요.
박새도 빠져나오려고 작은 구멍으로 발도 내밀어보고,계속 날개짓을 했지만,좁고 긴 기둥 안에선 그런 발버둥마저 제대로 할 수 없었고 점점 지쳐가는 듯 했습니다.
하지만 저 혼자선 어떻게 할 수가 없었어요...
맘같아선 기둥을 톱으로 절단하던지,뽑아서 박새를 꺼내주고 싶었지만 그런 공구도 없었고,실리콘으로 고정된 쇠기둥은 저 혼자의 힘으로는 꿈쩍하지도 않았죠.
타야 할 버스시간은 다가오고...
결국 교회 문 앞에 쪽지를 하나 붙여놓고 오는 일밖엔 제가 할 수 있는 건 없었습니다.

기둥 안에 갖혀있는 박새가 아직도 생각납니다. 불쌍하고...또 꺼내주지 못해 미안해서...
그 박새는 어떻게 되었을까요,결국 빠져나오지 못하고 죽었을까요,아니면 살았을까요.

내가 모바일 트위터를 할 수 있는 스마트폰이 없다는 게 그렇게 안타까울 수가 없었던 순간이었습니다...
OLYMPUS IMAGING CORP. | FE320,X835,C540 | Creative program (biased toward depth of field) | Pattern | 1/200sec | F/3.5 | 0.00 EV | 7.4mm | ISO-320 | Off Compulsory | 2011:02:21 13:29:40
OLYMPUS IMAGING CORP. | FE320,X835,C540 | Creative program (biased toward depth of field) | Pattern | 1/160sec | F/3.5 | 0.00 EV | 7.4mm | ISO-250 | Off Compulsory | 2011:02:21 13:29:58

원본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Creative Commons License
Tag // ,

  1. Favicon of http://minkystyle.tistory.com BlogIcon movie2 2011.02.24 23:22 신고  댓글주소  고치기/지우기  답글

    어이쿠.. 어쩌다가 그 작은새가.. 빠져나오지 못하는 곳으로 들어갔을까요.
    이궁.... 안타깝습니다.

  2. BlogIcon 이성숙 2016.01.07 10:22  댓글주소  고치기/지우기  답글

   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

티스토리 툴바